by Nene Kang

 2010.02.12.(fri) - 03.05.(fri)
 Opening party 02.12. 7PM
 transparent or untransparent
 "our dim eyes"
 i don't wear my glasses, despite that my eyes are bad.
 i can't see clearly. i can't focus anything.
 but i don't want to see well anymore.
 i'd love to transmit the cloudy world to you via my eyes.

 투명 혹은 불투명
 "우리들의 흐릿한 눈"
 나는 눈이 굉장히 나쁜데도 불구하고 안경을 쓰지 않는다.
 나는 잘 볼 수 없다. 나는 그 어떤것에도 집중할 수 없다.
 하지만 나는 더이상 세상을 잘 보고싶지 않다.
 나는 내 눈을 통한 흐릿한 세상을 당신에게 전하고싶다.
 Neo Nethy aka DJ Nene
 Neo Nethy started learning classical piano at the age of 6, and by age 10 had become interested in rock n' roll and was writing songs for the guitar and

 performing in bands. To forge her own musical path she left for Tokyo after turning 20. The city's diverse musical influences had their effect; she moved from a
 predominant rock focus to that of house and techno. By 2006 she was working under the name DJ Nene. Displaying a keen mixing sense easily tackling the
 genres of tribal, progressive, electro house, breakbeats, techno and new wave, hers is a style one would expect typical of a male DJ -- aggressive, powerful and
 almost savage -- leaving dance floors in a frenzy. She was a resident at Avex's House Nation(Japan)and asked to return to every dance floor she crushes. Also
 she's moved to europe and performances in london, italy, ect europe country. In 2008, her performances included the Seoul World DJ Festival and the House
 Rulez party, as she continues to bring her sound to the Korean Peninsula. Not only a DJ, Neo Nethy's solo works include production, song writing and remixing.
 She's also started her fashion project "Monolik" by 2009, and produces composite art project "Dazzling Girls" depends on only girls artist. In media other than
 music, she holds photography exhibitions, and pursues graphic design among other creative ventures. Her petite frame and polite demeanor conceal an
 electrifyingly fierce musical aesthetic. This spirit of opposition is a glance into the unyielding  world of Neo Nethy... Just wait what she'll do next.
 Neo Nethy는 클래식 피아노를 6살 때 배우기 시작했으며, 10살이 되던 해에 rock n' roll 에 관심을 갖게 되어 기타 곡을 쓰고 밴드 공연도 하였다. 그

 녀만의 음악적인 길을 찾아 나서기 위하여 20살이 되자 도쿄로 떠났다. 도시의 다양한 음악적인 영향이 그녀를 권력 있는 rock 중심에서 house와
 techno로 움직이게 하는 결과를 가져왔다. 2006년에는 DJ Nene라는 이름 아래 일하게 되었다. 멋진 mixing 감각을 여러 장르를 통해 보여준다, tribal,
 progressive, electro house, breakbeats, techno and new wave, 흔히 남자 DJ의 스타일이라고 생각할 수 있다 – 공격적, 파워풀 하다- 댄스플로어를
 광하게 한다. 그녀는 Avex의 House Nation(Japan)에서 레지던트를 거쳐 영국, 이탈리아등의 유럽에서도 활동하고있으며, 여러 dance floor에서 러브콜
 을 받고있다. 2008년도부터는 그녀의 퍼포먼스가 Seoul World DJ Festival 과 the House Rulez party를 포함했고, 계속해서 그녀의 사운드를 한국 반도로
 가져오고 있다. DJ 뿐만이 아니라, Neo nethy의 solo 작품은 프로덕션, 작사 그리고 리믹싱을 포함한다. 2009년에는 그녀의 패션 프로젝트 "Monolik"도
 시작했다 그리고 오직 여자 아티스트에 의존하는 복합 art 프로젝트 "Dazzling Girls"을 제작한다. 음악을 제외한 media 에 서는, 사진 전시회도 하며,
 그래픽 디자인 외에 다른 창의적인 모험도 실행하려 한다.


 MONOLIK urban fashion

No comments: